삼성重, 셔틀탱커 1척 수주
삼성重, 셔틀탱커 1척 수주
  • 거제신문
  • 승인 2018.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0년 이후 셔틀탱커 시장점유율 69%…압도적 1위
검증된 기술력·건조능력 바탕으로 셔틀탱커 시장 선도
삼성중공업이 건조해 북미지역 선사로 인도한 셔틀탱커.
삼성중공업이 건조해 북미지역 선사로 인도한 셔틀탱커.

삼성중공업은 싱가포르 AET社로부터 15만2700DWT 수에즈막스급 셔틀탱커 1척을 수주했다.

지난 5월 이 선사로부터 셔틀탱커 4척을 수주한데 이은 추가 수주로, 선가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으나 소폭 상승한 것으로 전해졌다.

1995년 국내 조선업계 최초로 셔틀탱커를 건조하며 시장을 선도해온 삼성중공업은 이번 수주를 포함해 2010년 이후 전 세계에서 발주된 셔틀탱커 54척 가운데 37척을 수주해 시장 점유율 69%를 장악하고 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이번 추가 수주는 셔틀탱커 시장에서 삼성중공업의 앞선 기술력과 독보적인 건조경험이 고객들로부터 꾸준히 신뢰받고 있다는 증거”라며 “셔틀탱커 시장을 계속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8월 이후 약 8억 달러를 수주하는 등 올해 LNG선 9척·컨테이너선 8척·유조선 14척(셔틀탱커 포함)·특수선 3척 등 총 34척, 37억 달러의 수주 실적을 기록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