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사무소 개소식 잇따라 열리며 분위기 고조
선거사무소 개소식 잇따라 열리며 분위기 고조
  • 류성이 기자
  • 승인 2018.0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광용 시장·강병주 시의원,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민주 문상모·우성·장운 '미정'…한국 서일준 "본선 시기 조율"

본격적인 선거운동을 주변에 알리고 유권자들과의 소통 및 아이디어 창구가 될 후보자들의 선거사무소 개소식이 잇따라 열리면서 선거분위기가 점점 달아오르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변광용 시장 예비후보와 강병주 시의원 예비후보가 지난달 31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가졌다.

변 예비후보는 이날 "조선산업의 불황으로 거제경제 전반이 침체에 빠져 있고 관광산업 또한 인프라 구축이 부진한 상황"이라며 "거제시장에 반드시 당선돼 정부여당의 풍부한 인맥을 바탕으로 조선 산업에 대한 지원과 관광 인프라 구축에 중앙정부의 지원을 최대한 이끌어 내어 거제경제를 살리고 균형발전 시키겠다"고 밝혔다.

같은 날 고현·상문·장평동이 지역구인 가 선거구에 시의원으로 출마하는 강병주 예비후보도 선거사무소를 열었다. 강 예비후보는 "거제는 인구 평균 연령이 30대 중반으로 젊은 도시"라며 "구태정치와 적폐정치를 일소하고 새로운 청년들의 정치를 열어가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변화를 만드는 '청년'으로서 거제를 변화시키는데 일조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시장 예비후보 문상모·우성·장운 예비후보의 선거사무소 개소일자는 아직 미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공천과 연관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 자유한국당 서일준 시장 예비후보는 단수공천이 된 만큼 본선 시기에 맞춰 개소식을 조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