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8.22 화 09:12
분양, 순환버스
> 뉴스 > 교육 > 중/고등학교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스토리 Band  
신현중, 5월1일은 ‘도시락데이’
승인 2017년 05월 08일
황승헌 학생기자 ok@geojenews.co.kr
   
 

신현중학교(교장 최철현)는 근로자의 날인 지난 1일 ‘도시락데이’를 실시했다.

이날은 교육 공무직원인 조리 종사원의 휴무일이다. 지난달 24일 전교생 452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80% 정도의 학생들이 도시락 급식을 희망해 이 날을 ‘도시락데이’로  지정했다.

교육수업은 정상적으로 운영하며, 학생들이 도시락을 지참해 등교했다.

아침 일찍부터 도시락을 준비한 학부모님이 다소 번거로웠겠지만 옛날 부모님들이 학교로 도시락을 싸가지고 점심시간에 먹었다는 도시락을 먹을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고 학생들은 좋은 경험이라고 말을 모았다.

김원희 학생(1년)은 “소풍 때나 싸왔던 도시락을 급식 실이 아닌 교실에서 친구들과 모여 점심을 먹은 밥맛이 꿀맛”이라고 했다.

박준우 학생은 어머니는 “도시락을 준비한다고 고생을 했지만 옛 기억을 되살려 자식에게 엄마 손으로 만든 도시락을 챙겨 줄 수 있는 기회가 생겨 즐거웠다”고 말했다.

학교에서 조리 종사원들의 노고로 만든 따뜻한 음식을 먹었던 우리에게 ‘도시락데이’는 남다른 의미를 가지게 되는 기회가 됐다.

비록 다 식은 밥에 다양한 반찬은 아니지만 아침 일찍부터 준비해준 부모님들의 정성과 사랑으로 더 맛있고 더 즐겁게 먹게 됐다.

급식 실에서 줄을 서서 먹었던 따뜻한 밥보다는 친구들과 도란도란 둘러 앉아 부족한 도시락을  서로 나눠먹는 재미가 학교생활에서 또 다른 추억과 부모님의 고마움을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는 날이 됐다.

황승헌 학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거제신문(http://www.geojenews.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스토리 Band  
전체기사의견(0)  
개인정보보호를 위한 이용자 동의사항 (자세한 내용은 하단의 개인정보취급방침을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회사는 회원가입, 상담, 서비스 신청 등을 위해 아래와 같은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 수집항목 : 이름, 로그인ID, 비밀번호, 비밀번호 질문과 답변, 자택 전화번호, 자택 주소, 휴대전화번호, 이메일, 직업, 회사전화번호, 취미, 법정대리인정보, 신용카드 정보, 은행계좌 정보, 서비스 이용기록, 접속 로그, 쿠키, 접속 IP 정보, 결제기록, 필명, 자기소개
- 개인정보 수집방법 : 홈페이지(회원가입), 각종 제보 및 접수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목적
- 서비스 제공에 관한 계약 이행 및 서비스 제공에 따른 요금정산
콘텐츠 제공, 구매 및 요금 결제, 물품배송 또는 청구지 등 발송, 금융거래 본인 인증 및 금융 서비스
- 회원 관리
회원제 서비스 이용에 따른 본인확인, 개인 식별, 불량회원의 부정 이용 방지와 비인가 사용 방지, 가입 의사 확인, 연령확인, 만14세 미만 아동 개인정보 수집 시 법정 대리인 동의여부 확인, 불만처리 등 민원처리, 고지사항 전달
- 마케팅 및 광고에 활용
신규 서비스(제품) 개발 및 특화, 이벤트 등 광고성 정보 전달, 접속 빈도 파악 또는 회원의 서비스 이용에 대한 통계
- 기타
시민기자제, 커뮤티니 이용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는 해당 정보를 지체 없이 파기합니다. 단, 다음의 정보에 대해서는 아래의 이유로 명시한 기간 동안 보존합니다.
- 보존 항목 : 이름, 로그인ID, 비밀번호, 비밀번호 질문과 답변, 자택 전화번호, 자택 주소, 휴대전화번호, 이메일, 직업, 회사전화번호, 취미, 법정대리인정보, 신용카드 정보, 은행계좌 정보, 서비스 이용기록, 접속 로그, 쿠키, 접속 IP 정보, 결제기록, 필명, 자기소개
- 보존 근거 : 수사기관의 수사협조요청자료
- 보존 기간 : 5년

그리고 관계법령의 규정에 의하여 보존할 필요가 있는 경우 회사는 아래와 같이 관계법령에서 정한 일정한 기간 동안 회원정보를 보관합니다.
- 보존 항목 : 이름, 로그인ID, 비밀번호, 비밀번호 질문과 답변, 자택 전화번호, 자택 주소, 휴대전화번호, 이메일, 직업, 회사전화번호, 취미, 법정대리인정보, 신용카드 정보, 은행계좌 정보, 서비스 이용기록, 접속 로그, 쿠키, 접속 IP 정보, 결제기록, 필명, 자기소개
- 보존 근거 :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신용정보의 이용 및 보호에 관한 법률
- 보존 기간 : 5년

- 표시/광고에 관한 기록 : 6개월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계약 또는 청약철회 등에 관한 기록 : 5년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대금결제 및 재화 등의 공급에 관한 기록 : 5년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소비자의 불만 또는 분쟁처리에 관한 기록 : 3년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신용정보의 수집/처리 및 이용 등에 관한 기록 : 3년 (신용정보의 이용 및 보호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취급방침에 대한 내용을 모두 확인하였으며 이에 동의합니다.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촛불시위로 겨우 바꿔 논 세상을

거제시는 못하는 거냐?안하는 거냐

아직도 이런일이.....

관제신문사

zzzzz
해양플랜트산업지원센터, 신사업 기둥될
"봉사는 협찬이나 상부상조와 다른 댓
생계형 복지에서 즐거운 복지로 전환
"관광지에 회색빛이 웬말입니까"
거제시 인구, 10년 동안 4만214
경상남도 경남 거제시 거제중앙로길 1900 | 전화 055-635-8001~2
명칭 : 인터넷신문 | 제호 : 거제방송 | 발행년월일 : 2007년 12월11일 | 등록번호 : 경남 아00043 | 등록일자 : 2007년 12월11일
발행인 : 강래선 | 대표 : 김동성, 문지영 | 편집인 : 최윤영 | 광고국장 : 이익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성
Copyright 2004 거제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geoj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