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철 앞두고 석포 도로법면 공사 마무리
장마철 앞두고 석포 도로법면 공사 마무리
  • 옥정훈 기자
  • 승인 2021.0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3월15일 본지 포토쓰리고 코너에 "차라리 손바닥으로 막지"라는 '제목으로 연초면 한내에서 하청면 석포로 넘어가는 도로 법면이 안전사고의 위험이 우려돼 시정이 필요해 보인다는 기사가 게재된 이후 공사가 시작됐다. 이후 현재 이 구간은 지난 14일 두 달 동안의 공사를 모두 마무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나마 올 여름 장마철 전에 모든 공사가 끝나 참으로 다행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