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일준, 기재부 차관과 국도5호선 연장 협의
서일준, 기재부 차관과 국도5호선 연장 협의
  • 김은아 기자
  • 승인 2021.04.2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도걸 기재부 2차관 “적극 검토하겠다” 답변
거제~창원 바다밑 8㎞ 해저터널 연결도 논의
21일 서일준 국회의원이 신임 기재부 안도걸 2차관과 함께 국도5호선 거제~통영 연장 및 거제~창원 해저터널 연결 구상에 대해 협의하고 있다.
21일 서일준 국회의원이 신임 기재부 안도걸 2차관과 함께 국도5호선 거제~통영 연장 및 거제~창원 해저터널 연결 구상에 대해 협의하고 있다.

서일준 국회의원(경남 거제·국민의힘)은 21일 의원회관 사무실에서 기획재정부 안도걸 제2차관과 만나 국도5호선 연장과 거제-창원을 연결하는 해저터널 구상에 대해 협의했다.

현재 국도5호선은 중강진을 시점으로 마산을 거쳐 거제시 연초면까지 연결되는 588㎞ 길이로 돼있다.

이에 서 의원이 기재부에 건의한 국도5호선 기점 연장사업은 국도5호선을 41㎞ 추가로 연장해 거제 연초면에서 수양동-상문동-거제면-동부면을 지나 통영시 도남동까지 연결하는 사업이다. 연장 후 국도5호선의 총 길이는 629.4㎞가 될 전망이다.

서 의원은 바다밑 8㎞ 지하터널로 연결하는 거제~창원 해저터널 사업에 대해서도 기재부의 총사업비 조정심의 절차 통과를 위해 애써줄 것을 건의했다.

신임 안도걸 차관과 서일준 국회의원은 과거 청와대에서 함께 근무했던 인연이 있으며, 현재 기재부 차관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위원으로서 다시 한번 호흡을 맞추게 됐다.

이날 면담은 시종일관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이어졌으며, 안 차관은 서 의원의 건의에 “적극 검토하겠다”고 답한 것으로 전해졌다.

서일준 의원은 “현재 거제 연초까지 연결돼 있는 국도5호선의 기점을 거제면과 동부면을 지나 통영 도남동까지 연결할 경우 거제 북부권과 중부권 일대 교통은 획기적인 전환점을 맞이하게 될 것”이라며 “이와 함께 거제와 창원을 해저터널로 연결하는 ‘남해안 환형(環形) 도로망’ 구축을 통해 거제가 남해안 관광벨트의 거점 관광지로 육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 2021-04-21 16:53:38
서일준 씨
해저터널 말고 교량으로 건설 하도록 힘 쓰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