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애광학교, 전국 지적장애인 생활체육대회서 2개 부문 우승
거제애광학교, 전국 지적장애인 생활체육대회서 2개 부문 우승
  • 거제신문
  • 승인 2015.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애광학교(교장 홍황표)가 2015 전국지적장애인생활체육대회에서 400m계주와 2인1조 줄넘기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경남장애인체육회가 주최하고 대한장애인체육회 등이 후원한 이번 대회에는 지난 12일부터 13일까지 통영공설운동장에서 전국의 지적장애인 선수 및 임원 300여명이 참가해 축구·탁구·계주 등 5개 종목으로 진행됐다.

거제애광학교는 400계주에서 박경주·공태은·편운비·박재호 학생이 우승을 차지했고 2인1조 줄넘기에서 정창현 교사와 유승민 학생이 금메달을 획득했다. 400계주에서 1분16초로 결승점을 통과한 거제애광학교는 2위를 30여초 차이로 여유롭게 따돌리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2인1조 줄넘기에서도 95개의 기록으로 2위 76개와 큰 차이를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