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판과 함께 대안 제시하는 나침반
비판과 함께 대안 제시하는 나침반
  • 거제신문
  • 승인 2012.0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두관 경상남도지사

거제신문 1,000호 발행을 340만 경남도민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주간신문으로서 지령 1,000호 발행이라는 것은 거제신문이 그만큼 지역민들의 생활 속에 밀접하게 자리 잡고 있다는 것을 보여 주는 척도라 생각합니다.

이처럼 거제신문이 지역민들에게 큰 사랑을 받는 지역신문으로 자리매김한 것은 박행용 사장님을 비롯한 거제신문 가족 모두가 정론직필의 신념으로 언론인으로서의 사명을 다한 결과가 아닌가 생각합니다.

이에 거제신문 관계자 모든 분들께 경의와 축하의 말씀을 전합니다.

지금의 지식정보화사회, 지방자치시대에 지역 언론의 역할은 무척이나 중요합니다.

지역 언론은 정보의 홍수 속에서 지역민들의 삶을 풍부하게 만드는 유익한 지식과 정보를 가려내고 전달하는 역할을 수행하여야 합니다.

그리고 지역사회를 진단하고 조명하며, 비판과 함께 대안을 제시하는 나침반으로서의 역할을 하여야 합니다.

거제신문이 그러한 지역 언론의 역할을 앞으로도 훌륭히 수행해 주실 것이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거제신문에게 보내는 지역민들의 사랑과 성원이 1,000호 이후에도 계속 이어질 것이라 믿습니다.

끝으로 『대한민국 번영 1번지』를 만들어 가는 경남도정에도 따뜻한 관심과 애정을 당부 드립니다. 거제신문 1,000호 발행을 다시 한 번 축하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