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충처리인
1413호 6면 밥 한그릇 주이소 코너 색다르다
 이남숙 기자
 2021-03-10 13:53:37  |   조회: 51
첨부파일 : -
장평동 독자 3.10 오전 11:30 사무실 전화

1413호 6면 밥 한그릇 주이소 코너 색다르다고 잘 읽있다.

최대윤기자가 누구인지 문의해 사진에 함께 밥을 먹는 기자라고 밝혔다.

앞으로 평범한 시민을 찾아 미담 기사를 많이 발굴해 주기 바란다.
2021-03-10 13:53:37
112.218.63.18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