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重, 임금협상 타결…기본급 동결 등 합의
삼성重, 임금협상 타결…기본급 동결 등 합의
  • 백승태 기자
  • 승인 2020.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중공업 노사의 올해 임금협상이 25일 마무리됐다.

추석을 앞두고 최종 타결된 이번 협상에서 삼성중공업 노사는 기본급 동결과 정기승급 1% 인상, 임금 타결 격려금 등 일시금 150만원과 상품권 50만원 지급에 합의했다.

또 근속 40주년 휴가를 신설하고, 협력사 처우개선에도 노력하기로 했다.

삼성중공업 노동자들은 앞서 이날 오전 9시부터 잠정 합의안을 놓고 찬반 투표를 벌인 결과 60% 찬성으로 이를 추인했다.

이로써 삼성중공업은 3년 연속 국내 '조선 빅3' 중 가장 먼저 임금협상을 마무리 짓는 노사 소통력을 과시했다.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수주절벽으로 인한 경영 위기 상황을 노사가 한마음으로 극복하자고 뜻을 모았다"며 "수주와 생산 활동에 적극적으로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