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조선해양문화관, ‘해설하는 신중년’이 활약
거제조선해양문화관, ‘해설하는 신중년’이 활약
  • 김은아 기자
  • 승인 2020.0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선해양문화관이 신중년 퇴직 전문 경력자 4명을 선발해 동네어른이 들려주는 바다이야기·전시실 해설 서비스 등을 운영하고 있는 모습.
조선해양문화관이 신중년 퇴직 전문 경력자 4명을 선발해 동네어른이 들려주는 바다이야기·전시실 해설 서비스 등을 운영하고 있는 모습.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사장 권순옥) 조선해양문화관은 ‘전시해설 및 연계교육’ 분야에서 관련 자격증을 소지한 신중년 퇴직 전문 경력자 4명을 선발해 동네어른이 들려주는 바다이야기·전시실 해설 서비스 등을 진행한다.

이들은 과거 유아교육·전시해설·조선해양 분야의 업무에서 자신의 경력을 살린 전문가로서 퇴직 후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을 통해 ‘해양 에듀케이터’로 활동 중이다. 자신만의 경험에 새로운 지식을 더해 문화관을 찾는 관람객을 대상으로 해설 및 교육 지도에 힘쓰고 있다.

김영미 해양 에듀케이터는 “관련 경험을 토대로 거제시민에게 신나고 재미있는 해설·교육을 제공할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한편 문화관은 최근 체험공간 ‘뚝딱뚝딱 해양공작소’를 새로 단장하고 해설 프로그램을 다양화하는 등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면서 프로그램들을 제공해 복합 해양문화 공간으로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