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초면 논 배수로서 50대 남성 변사체 발견
연초면 논 배수로서 50대 남성 변사체 발견
  • 백승태 기자
  • 승인 2020.0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신원파악 후 정확한 사인 조사중

경남 거제시 연초면 효촌마을 내 농수로에서 50대 남성 변사체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8일 오전 7시30분께 마을이장에 의해 발견된 이 변사체는 발견 당시 배수로에 끼어 숨져 있었다.

인근을 산책 중이던 이장은 배수로에 끼어 엎드려 있는 마네킹인줄 알고 들었다가 사람인 것으로 확인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발견 당시 변사체가 물에 불어있고 소지품이 전혀 없어 신원 파악에 어려움을 겪었지만, 지문 채취 결과 효촌마을에 거주하는 A씨로 확인했다.

경찰은 A씨가 술을 마시고 둑길을 걷다 아래로 추락해 배수로에서 발견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인을 조사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