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 코로나19 확진자 전원 완치 판정
거제시, 코로나19 확진자 전원 완치 판정
  • 김은아 기자
  • 승인 2020.0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시 코로나19 확진자중 3번 확진자가 지난 1일 완치·퇴원함에 따라 지역내 확진자 전원이 완치 판정을 받았다.

거제시에 따르면 지난 2월23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후 지난달 11일까지 총 6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첫 발생자로부터 전원 완치 판정시까지 모두 38일이 소요됐다.

시는 3번 확진자 발생시기에 언론 브리핑과 동선공개 과정에서 다소 사실 확인의 오류가 있었다고 전했다.

3번 확진자의 동선 중 2월24일 월요일 출근시간은 오전 9시30분이 아닌 9시로, 퇴근시간은 오후 1시30분이 아닌 오후 3시로 수정 조치했으며, 해당 시간의 오차 이유는 상세역학조사 결과 CCTV 기능상의 오류로 확인됐다.

또한 언론브리핑 시 접촉자로 알려진 ‘지인’을 일부 언론사에서 동거인으로 표기한 것은 사실이 아니며, 기자와의 질의답변 과정에서 지인을 동거인으로 언급한 것은 사실관계를 오인한 부적절한 표현이라고 밝혔다.

시보건소 반명국 보건과장은 “동선 공개라는 공익과 확진자 사전 예방이라는 시급성의 필요에 따라 사실관계에 대한 정확성을 기하지 못한 점에 대해 송구한 마음을 전한다”며 “사생활 보호라는 개인의 인권을 소홀히 한 것은 반드시 개선돼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