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 사등 출신 남길우씨, 경남신문 대표이사 회장 선임
거제 사등 출신 남길우씨, 경남신문 대표이사 회장 선임
  • 백승태 기자
  • 승인 2020.0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길우 신임 경남신문 대표이사 회장
남길우 신임 경남신문 대표이사 회장

거제시 사등면 출신 남길우(65) 전 경남무역㈜ 대표이사가 경남신문 신임 대표이사 회장에 선임됐다.

경남신문사는 24일 오전 창원 본사에서 제58기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남길우 전 경남무역 대표이사로 의결하고 김진현(58) 상무이사를 유임시켰다.

남길우 신임 회장은 이날 “경기침체 장기화로 언론 역시, 경영 사정이 그다지 좋지 않은 것으로 안다”면서 “앞으로 도의원, 경남무역 대표 등 다양한 경험과 인맥을 활용한 관계마케팅으로, 도민이 보고 싶고 찾고 싶은 경남신문이 되도록 경남신문 가족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각오를 밝혔다.

거제시 사등면 두동마을 출신인 남 회장은 경남대학교에서 학사·석사·박사학위를 취득했으며, 제6대 경남도의원, 경남신용보증재단 이사장, 경남무역㈜ 대표이사를 역임했다. 경남대학교 총동문회장을 지냈으며 한마공로상을 받았다.

현재 경남대학교 행정대학원 석좌교수와 경상남도의정회 상임 부회장을 맡고 있다. 저서로는 '시간의 굴레에서', '남길우의 지구촌 여정' 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