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새해를 여는 '희망의 불빛'
2020 새해를 여는 '희망의 불빛'
  • 거제신문
  • 승인 2020.0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해 첫날 대우조선해양 노동자들의 희망 가득한 작업소리가 힘차게 울려퍼졌다. 대우조선해양은 최근 연이은 LNG수주와 4년만에 수주된 액화석유가스(LPG) 운반선·5년만에 해양플랜트 등을 수주하면서 회복의 조짐을 보이고 있다. 또 한국조선업계는 전년에 이어 지난해에도 중국을 제치고 수주실적 1위를 유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세계 최고의 기술력으로 무장한 거제 조선업의 수주 릴레이로 희망의 뱃고동 소리가 2020년 거제에 다시 울릴 것을 기대해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