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 거제지역자활센터서 ‘만원의 행복보험’ 가입 지원
거제시, 거제지역자활센터서 ‘만원의 행복보험’ 가입 지원
  • 거제신문
  • 승인 2019.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시는 지난 5일 거제지역자활센터에서 자활근로사업 참여자를 대상으로 우체국 공익보험인 ‘만원의 행복보험’ 가입을 지원했다.

‘만원의 행복보험’은 만15세에서 만65세의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 계층을 위한 공익형 상해보험으로 저소득층의 사고발생시 입원·의료비 보장을 통해 보다 안정된 삶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추진됐으며, 지난해 한해 470여명의 대상자가 지원을 받았다.

이번 시간은 보험가입을 위해 시간을 내기 어려운 자활참여자들의 원활한 보험가입을 지원하기 위해 보험설계사가 직접 자활센터를 방문해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서 불시에 닥쳐올 어려움으로 인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지역 복지 네트워크를 공고히 하기 위해 마련됐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다함께 잘사는 행복도시 거제를 만들기 위해 관내 복지관련 기관들이 꾸준히 업무를 협조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