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 시장 “대우조선해양 매각절차 중단과 재검토” 입장 발표
변 시장 “대우조선해양 매각절차 중단과 재검토” 입장 발표
  • 백승태 기자
  • 승인 2019.0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은행, 산자부 등에 요구사항 강력히 전달키로

 

대우조선해양 매각과 관련해 노동계의 반발이 커지는 상황에서 변광용 거제시장이 매각절차 중단과 재검토를 촉구하는 입장문을 11일 발표했다.

변 시장의 입장은 산업은행의 대우조선 매각 발표 및 일방적 절차가 진행되면서 지역사회와 노동현장의 불안과 우려가 커져가고 있다는 우려에서 나온 것.

그간 변 시장은 대우조선해양의 독립경영, 고용안정, 협력사 및 기자재업체의 기존 생태계 보장 등에 대한 신뢰할 수 있는 약속과 당사자인 노동조합 및 지역사회와의 대화없이 일방적으로 매각절차가 진행돼서는 안된다는 점을 밝혀왔다.

산업은행 회장, 산자부 등 관계자들을 만나 이 같은 거제시의 요구를 강력히 전달하는 등 대우조선해양과 지역경제, 노동자들의 고용안정, 협력사들의 지속성장을 지키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다.

변 시장은 지금의 상황은 이 같은 거제시의 요구에 대해 아무런 응답이나 조치 없이 정해진 로드맵에 따라 일방적으로 매각절차를 강행하고 있을 뿐이다며 심각하게 우려되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또한 더 이상의 일방적 매각절차가 진행되어서는 안된다는 점을 강조하며, 매각절차 중단과 재검토를 촉구했다.

또 입장문에는 대우조선해양의 주인 찾기는 지역경제, 고용안정, 협력사 생태계 등에 대한 신뢰할 수 있는 대안을 갖고 당사자 및 지역사회의 동의를 얻어가는 방향으로 진행되어야 한다고 전제하고 조선산업 구조개편을 통한 경쟁력 강화도 중요하지만, 지역경제의 안정과 지속성장 또한 중하다고 덧붙였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대우조선해양 매각절차 진행 중단과 재검토를 다시 한번 촉구한다“25만 거제시민들의 삶을 생각하며 쉼 없이 달려왔고 앞으로도 거제경제를 살리고 시민을 삶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