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YMCA 청소년을 위한 포차, ‘거제유자차’ 열어
거제YMCA 청소년을 위한 포차, ‘거제유자차’ 열어
  • 거제신문
  • 승인 2019.0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YMCA(이사장 김선일)는 3월부터 매월 1·3주 수요일 청소년을 위한 포차인 ‘거제유자차’를 운영하고 있다.

‘거제유자차’는 ‘거제의 유쾌한 방랑자를 위한 심야포차’의 준말로 청소년이 상업적 문화와 유해환경에 노출 되는 시간을 줄이려는 취지에서 시작 된 프로그램이며 건전한 청소년 문화 형성에 초점을 맞추어 진행되고 있다.

거제유자차의 운영은 안내부터 프로그램 구성까지 청소년들이 주체가 되어 진행될 수 있도록 ‘포차관리단’을 구성해 현재 약 10여명의 포차관리단이 활동하고 있다.

거제유자차는 신현 농협 앞에서 저녁 7시부터 진행되며, 청소년에게 간단한 다과와 타로상담을 무료로 제공한다. 3월부터 현재까지 총 5회 진행했으며, 120여명의 청소년들이 유자차를 방문했다. 방문 청소년들은 주로 연애, 학업, 진로에 대한 상담을 했고 대부분의 청소년들이 다시 올 것을 기약하며 웃는 얼굴로 유자차를 떠났다.

이 사업은 11월까지 진행되며, 거제시희망복지재단 나눔공모사업에 선정돼 운영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