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종합운동장, 오는 14일~4월2일까지 출입금지
거제종합운동장, 오는 14일~4월2일까지 출입금지
  • 거제신문
  • 승인 2019.0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58회 경남도체 대비 육상경기장 공인획득 위한 트랙 등 교체

거제종합운동장과 보조운동장에 대한 출입이 전면 금지된다.

거제시는 제58회 경남도민체전을 대비해 종합운동장과 보조운동장의 트랙을 바꾸는 공사를 오는 14일부터 4월2일까지 진행한다.

이번 공사는 오는 4월19일부터 22일까지 거제시 일원에서 열리는 경남도민체전의 개막식을 위해 관람석 의자교체와 기타 시설 공사를 진행하고, 육상경기장 공인획득을 위해 육상 트랙도 바꾼다.

이에 시는 공사기간 동안 시민의 안전과 원활한 공사를 위해 종합운동장과 보조운동장의 출입을 주·야간 구분 없이 전면 금지키로 했다.

시 관계자는 “공사기간 동안 2개 운동장을 전혀 사용할 수 없게 됨에 따라 체육단체와 동호인들에게 불편을 주게 됐다”면서 “공사가 끝나면 보다 쾌적하고 안전하게 운동장을 활용할 수 있는 만큼 이해와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