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교육 TF팀' 가동...지역특색 살린 교육 가능
'거제교육 TF팀' 가동...지역특색 살린 교육 가능
  • 이상화 기자
  • 승인 2018.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 향토문화계승과 애향심 고취에 중점
단계적 실천가능 계획 마련이 주요 과제
거제지역의 특색이 녹아있는 교육계획을 수립하기 위한 '거제교육 TF팀' 협의회가 구성됐다. 하지만 거제교육 현안문제가 산재해 있지만 박 교육감의 공약이행에 집중돼 있다는 지적이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거제지역의 특색이 녹아있는 교육계획을 수립하기 위한 '거제교육 TF팀' 협의회가 구성됐다. 하지만 거제교육 현안문제가 산재해 있지만 박 교육감의 공약이행에 집중돼 있다는 지적이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단 하나밖에 없는 브랜드를 가진 학교교육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거제 교육 TF팀이 가동됐다.

거제교육지원청은 지난 17일 거제교육지원청 3층 대회의실에서 경상남도 교육청이 제시한 역점과제 및 거제지역의 특색이 녹아있는 교육계획을 수립하기 위한 TF팀 협의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에는 거제지역 유치원 및 초·중등학교 교장·교감·교사 등으로 구성된 TF팀 10여명이 참석했다.

회의를 주제한 거제교육지원청 조선옥 장학사는 "특색과제는 거제지역의 특징을 고려해 만들어진 것"이라며 "특색과제와 도에서 제시한 역점과제를 위한 구체적인 안을 이달 말까지 마련할 예정이다. 다음달 중순에 설명회를 갖고 각 학교 2019학년도 교육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일정을 계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거제교육지원청이 제시한 특색과제는 △해녀문화 전수 △거제토박이 말 전승교육 △수영(생존·안전수영) 등으로 거제지역의 향토문화를 계승하고 해안지역의 특수성을 고려한 수중 안전교육에 중점을 둔 것으로 알려졌다.

회의에 참석한 양정초등학교 김충희 교장은 "특색과제는 지역적의 특징을 살려 학생들에게 거제의 정체성을 심어주기 위한 목적으로 만들어진 것 같다"며 "특색 있는 교육을 단계적으로 구분해 학교별 실천이 가능할 수 있도록 만들어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교육 분야의 관계자들로 TF팀이 구성돼있으나 전문분야에 대한 교육과정이 상이해 과정별 통합적인 아이디어를 제시하고 계획하는 일이 제한적이라는 의견도 나왔다.

한아름유치원 신승화 수석교사는 "유치원의 경우 초·중등 교육과정과는 많은 차이가 있다"며 "회의에서 나온 의견들을 종합해 실제로 실행이 가능한 부분들을 확인한 후 의견을 제시하도록 하는 것이 좋을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경남도 교육청이 제시한 역점과제는 △민주적인 학교문화 조성 △미래역량을 키우는 수업혁신 △참여와 협력의 마을 교육 공동체 구축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