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 시장, 민주당 입당원서 공식 제출
권 시장, 민주당 입당원서 공식 제출
  • 류성이 기자
  • 승인 2018.0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원자격심사위원회서 오는 9일 입당여부 결정
지난 5일 민주당 지역위, 권 시장 입당반대 기자회견
권민호 시장이 지난 3일 더불어민주당 입당을 신청한 가운데 민주당 거제지역위원회가 지난 5일 경남도청 의회 브리핑룸에서 권 시장 입당 반대 기자회견을 열었다.
권민호 시장이 지난 3일 더불어민주당 입당을 신청한 가운데 민주당 거제지역위원회가 지난 5일 경남도청 의회 브리핑룸에서 권 시장 입당 반대 기자회견을 열었다.

권민호 거제시장이 지난 3일 더불어민주당 입당원서를 경남도당에 제출하면서 더불어민주당 거제지역위원회(위원장 변광용·이하 민주당 지역위) 반발이 거세지고 있다.

민주당 경남도당이 오는 9일께 당원자격심사위원회를 여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권 시장의 입당 심사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첨예한 대립이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권 시장은 도당 당원자격심사위원회에서 입당을 불허할 경우 중앙당 당원자격심사위원회에 이의신청할 수 있다.

권 시장은 지난 3일 입당선언문을 통해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이끌어내고 지금까지 쌓아왔던 문재인 대통령과의 인연·신뢰를 현실화하기 위한 정치적 실천"이라며 "문재인 정부의 탄생 과정은 대한민국 국민 스스로 참여민주주의를 더욱 발전시키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그는 "이제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어나가고 문재인 정부가 그 역할을 더욱 공고히 하는데 기반이 될 시기가 다가오고 있다"며 "오는 6월 치러지는 민선7기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저 또한 더불어민주당 당원의 일원으로서 주어지는 역할과 임무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 시장의 깜짝 입당원서 제출에 민주당 지역위는 같은 날 저녁 위원들을 긴급소집 해 대책 마련을 모색했다.

민주당 지역위 한 관계자는 "권 시장이 문재인 대통령이 방문하는 시기에 맞춰 입당 원서를 제출한 것으로 보이는데 개인적으로 의미를 둔 것으로 보인다"며 "지역위 당원들의 극구 반대에도 입당하겠다는 권 시장을 이해할 수 없다"고 고개를 내저었다.

민주당 지역위는 지난 5일 경남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권 시장 입당 신청에 따른 입장 기자회견을 가졌다.

민주당 지역위는 "권 시장의 더불어민주당 입당은 불허돼야 한다"며 "권 시장의 입당은 우리의 의지와 희망을 송두리째 뒤집어버릴 수 있는 결코 있어서는 안 될 일임을 엄중히 밝힌다"며 말문을 열었다.

그들은 "권 시장의 입당은 우리당의 정체성과 추구해야 할 가치와 정신의 훼손"이라며 "지난 7여년 간 시정에 대한 불신, 재산증식의혹을 비롯한 각종 특혜 의혹과 무분별한 난개발로 거제시가 황폐화되고 있으며 이에 따른 시민 여론이 최악으로 치닫고 있다"고 밝혔다.

권 시장의 입당으로 외연확장이라는 긍정적인 효과로 당 차원에서는 충분히 수용 가능할 것이라는 평가에 대해 민주당 지역위는 "현재도 충분히 외연확장을 하고 있다"며 "화합과 통합을 지향해 시민 다수들로부터 더 큰 신뢰를 받을 수 있는 거제 더불어민주당이 되기 위해 문을 활짝 열어놓고 있고 앞으로도 더 큰 노력을 기울일 것은 당연"하지만 권 시장은 안 된다고 재차 강조했다.

민주당 지역위는 기자회견서 삭발식을 거행하고 같은 날 시청 앞에서는 단식 투쟁을 벌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