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8.17 목 18:34
분양, 순환버스
> 뉴스 > 교육 > 우리는 학생기자다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스토리 Band  
"엄마·아빠, 학교급식 걱정 마세요"
해성고교 급식문제 영양 고려해 식단구성…내년 연말 급식실 이전
승인 2017년 07월 24일
신정은 학생기자 ok@geojenews.co.kr
   
 

무더위가 시작되면서 학부모들이 가장 걱정하는 문제가 있다. 바로 아이들의 급식 문제다. 여름엔 시간이 조금만 지나도 음식이 쉽게 부패되기 때문에 자칫하면 복통을 유발한 설사가 일어나기 때문이다.

해성고등학교(교장 정수만)의 경우 야간 자율학습에 참여하는 학생은 중식과 석식, 기숙사 생활을 하는 학생은 조식·중식·석식까지 학교급식을 이용하는 만큼 학생들이 급식을 이용할 수밖에 없는 환경인데다가 학부모들은 자식의 급식 배급을 직접 겪어볼 수 없기 때문에 학부모들은 자식의 급식 걱정에 예민해지기 일쑤다.

이에 대해 류경 해성고 급식 영양사는 “급식에 매주 나오는 김치는 모두 국내산이며 급식에 자주 나오는 고기 또한 베이컨을 제외한 모든 고기는 국내산을 쓰고 있다”며 “학교 급식에서 나오는 음식들은 모두 영양을 고려해 나온 식단들로 구성돼 있다. 학부모님들이 급식에 대하여 많이 우려하지만 걱정될만한 일이 없다”고 말한다.

해성고등학교 급식에서 세 끼를 모두 해결하는 박가연 학생(2년)은 “아침에 조금 부담스러운 음식이 나오긴 하지만 위생은 전혀 나쁘지 않고 맛도 괜찮다”며 급식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또 중식과 석식을 이용하는 최다혜·이수범 학생(2년)도 “급식소가 좁고 더워서 여름에는 힘들지만 밥이 맛있어서 학교를 다닐 맛이 난다”면서도 “학교 급식실이 좁아 여름에는 덥다”고 부정적인 반응을 덧붙이기도 했다.

이에 정수만 교장은 “급식실이 좁고 천장이 낮아 학생들이 불편해하는 것을 충분히 이해하고 공감하기 때문에 내년 말에 급식실을 옮길 예정이고 이미 승인이 된 상태”라고 말했다.

해성고등학교는 급식실에 대한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려는 노력과 더불어 개선점을 찾기 위해 애쓰고 있다. 이에 학부모들의 학교급식에 대한 만족도가 점차 높아질 것이라 예상하고 있다.

신정은 학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거제신문(http://www.geojenews.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스토리 Band  
전체기사의견(0)  
개인정보보호를 위한 이용자 동의사항 (자세한 내용은 하단의 개인정보취급방침을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회사는 회원가입, 상담, 서비스 신청 등을 위해 아래와 같은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 수집항목 : 이름, 로그인ID, 비밀번호, 비밀번호 질문과 답변, 자택 전화번호, 자택 주소, 휴대전화번호, 이메일, 직업, 회사전화번호, 취미, 법정대리인정보, 신용카드 정보, 은행계좌 정보, 서비스 이용기록, 접속 로그, 쿠키, 접속 IP 정보, 결제기록, 필명, 자기소개
- 개인정보 수집방법 : 홈페이지(회원가입), 각종 제보 및 접수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목적
- 서비스 제공에 관한 계약 이행 및 서비스 제공에 따른 요금정산
콘텐츠 제공, 구매 및 요금 결제, 물품배송 또는 청구지 등 발송, 금융거래 본인 인증 및 금융 서비스
- 회원 관리
회원제 서비스 이용에 따른 본인확인, 개인 식별, 불량회원의 부정 이용 방지와 비인가 사용 방지, 가입 의사 확인, 연령확인, 만14세 미만 아동 개인정보 수집 시 법정 대리인 동의여부 확인, 불만처리 등 민원처리, 고지사항 전달
- 마케팅 및 광고에 활용
신규 서비스(제품) 개발 및 특화, 이벤트 등 광고성 정보 전달, 접속 빈도 파악 또는 회원의 서비스 이용에 대한 통계
- 기타
시민기자제, 커뮤티니 이용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는 해당 정보를 지체 없이 파기합니다. 단, 다음의 정보에 대해서는 아래의 이유로 명시한 기간 동안 보존합니다.
- 보존 항목 : 이름, 로그인ID, 비밀번호, 비밀번호 질문과 답변, 자택 전화번호, 자택 주소, 휴대전화번호, 이메일, 직업, 회사전화번호, 취미, 법정대리인정보, 신용카드 정보, 은행계좌 정보, 서비스 이용기록, 접속 로그, 쿠키, 접속 IP 정보, 결제기록, 필명, 자기소개
- 보존 근거 : 수사기관의 수사협조요청자료
- 보존 기간 : 5년

그리고 관계법령의 규정에 의하여 보존할 필요가 있는 경우 회사는 아래와 같이 관계법령에서 정한 일정한 기간 동안 회원정보를 보관합니다.
- 보존 항목 : 이름, 로그인ID, 비밀번호, 비밀번호 질문과 답변, 자택 전화번호, 자택 주소, 휴대전화번호, 이메일, 직업, 회사전화번호, 취미, 법정대리인정보, 신용카드 정보, 은행계좌 정보, 서비스 이용기록, 접속 로그, 쿠키, 접속 IP 정보, 결제기록, 필명, 자기소개
- 보존 근거 :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신용정보의 이용 및 보호에 관한 법률
- 보존 기간 : 5년

- 표시/광고에 관한 기록 : 6개월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계약 또는 청약철회 등에 관한 기록 : 5년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대금결제 및 재화 등의 공급에 관한 기록 : 5년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소비자의 불만 또는 분쟁처리에 관한 기록 : 3년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신용정보의 수집/처리 및 이용 등에 관한 기록 : 3년 (신용정보의 이용 및 보호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취급방침에 대한 내용을 모두 확인하였으며 이에 동의합니다.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촛불시위로 겨우 바꿔 논 세상을

거제시는 못하는 거냐?안하는 거냐

아직도 이런일이.....

관제신문사

zzzzz
정치는 시작만 있고 끝이 없는 여정…
농지 위 주택허가, 주민들 특혜의혹
거제서 휴가철 사망·사고…변사체 발견
거제대대 이전, 지역경기에 달렸다
거제, 여름휴가 성수기 18만명 찾았
경상남도 경남 거제시 거제중앙로길 1900 | 전화 055-635-8001~2
명칭 : 인터넷신문 | 제호 : 거제방송 | 발행년월일 : 2007년 12월11일 | 등록번호 : 경남 아00043 | 등록일자 : 2007년 12월11일
발행인 : 강래선 | 대표 : 김동성, 문지영 | 편집인 : 최윤영 | 광고국장 : 이익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성
Copyright 2004 거제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geoj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