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6.28 수 18:20
분양, 순환버스
> 뉴스 > 라이프 > 영화/도서 | 나를감동시킨책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스토리 Band  
우리에게 정말로 필요한 것
내 이름은 삐삐 롱스타킹 /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作
승인 2017년 05월 09일
거제신문 ok@geojenews.co.kr
   
 

나는 그냥 평범한 학생이다. 다른 친구들처럼 학교와 학원에 다니고 아파트에 살며 성적도 보통이다. 나는 내가 그냥 이렇게 사는 것이 좋다고 생각했다. 왜냐하면 다른 친구들도 나와 비슷하게 살고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그 생각이 조금씩 바뀌기 시작했다. 삐삐 롱스타킹이라는 여자아이를 알게 된 후부터였다. 나는 삐삐를 '내 이름은 삐삐 롱스타킹'이라는 책을 통해 알게 됐다.

책을 읽기 전에도 삐삐를 조금 알고 있었다. 삐삐는 아주 특별한 아이다. 별장에서 혼자 살고, 삐삐의 아빠는 해적이었는데 돌아가셨다. 삐삐는 말을 들어올릴만큼 힘도 세고, 아빠가 남긴 재산 덕분에 돈 걱정도 안 해도 된다. 그리고 삐삐는 약간 엉뚱하지만 귀엽기도 하다.

나는 처음에 삐삐가 부러웠다. 학교도 안 다니고 자신이 하고싶은 대로 뭐든지 할 수 있기 때문이었다. 조금 외로울지도 모르겠지만 삐삐에게는 옆집에 사는 친구들도 있다. 또 나는 마당이 있는 집에 살고 싶었는데 삐삐의 집에는 마당도 있다. 삐삐는 귀여운 원숭이와 말도 키운다.

하지만 삐삐를 보니 우리가 너무 불쌍한 것 같다는 생각을 했다. 내 주변의 친구들은 거의 다 학원에 가고 많은 숙제 등으로 인해 바쁘다. 삐삐처럼 자유롭게 사는 것은 상상도 못한다.

어쩌면 우리는 세상이라는 우리 안에 갇혀 있는 동물들이지도 모른다. 끊임없이 변화하고 발전하는 세상속에서 살아남기 위해 우리는 바쁜 일상생활을 한다.

그래서 나는 사람들이 살면서 하루라도 삐삐처럼 생활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단 하루만이라도 일상생활에서의 스트레스를 잊고 삐삐처럼 생활한다면, 일상생활에서도 잘 생활할 수 있을 것이다.

삐삐처럼 생활해보면 대부분의 사람들이 '나도 꼭 성공해서 이렇게 살아야지'라고 생각하며 일상생활도 열심히 할 것이기 때문이다.

지금 사람들이 열심히 생활하지 않는다는 것은 아니다. 지금 바쁘게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잠깐 쉴 수 있고, 잠깐만이라도 일상에서 벗어날 수 있는 쉼터가 필요하다.

사람들에게 필요한 것이 무엇이냐고 물으면 대부분은 옷이나 가방 등이 필요하다고 할 것이다. 그러나 우리에게 정말로 필요한 것은 삶의 쉼터였다. 그래서 사람들이 바쁜 일상생활에 쫓기지 않고 쉬어가면서 살았으면 좋겠다.

이단영 (중학년 1년)

 

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거제신문(http://www.geojenews.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스토리 Band  
전체기사의견(0)  
개인정보보호를 위한 이용자 동의사항 (자세한 내용은 하단의 개인정보취급방침을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회사는 회원가입, 상담, 서비스 신청 등을 위해 아래와 같은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 수집항목 : 이름, 로그인ID, 비밀번호, 비밀번호 질문과 답변, 자택 전화번호, 자택 주소, 휴대전화번호, 이메일, 직업, 회사전화번호, 취미, 법정대리인정보, 신용카드 정보, 은행계좌 정보, 서비스 이용기록, 접속 로그, 쿠키, 접속 IP 정보, 결제기록, 필명, 자기소개
- 개인정보 수집방법 : 홈페이지(회원가입), 각종 제보 및 접수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목적
- 서비스 제공에 관한 계약 이행 및 서비스 제공에 따른 요금정산
콘텐츠 제공, 구매 및 요금 결제, 물품배송 또는 청구지 등 발송, 금융거래 본인 인증 및 금융 서비스
- 회원 관리
회원제 서비스 이용에 따른 본인확인, 개인 식별, 불량회원의 부정 이용 방지와 비인가 사용 방지, 가입 의사 확인, 연령확인, 만14세 미만 아동 개인정보 수집 시 법정 대리인 동의여부 확인, 불만처리 등 민원처리, 고지사항 전달
- 마케팅 및 광고에 활용
신규 서비스(제품) 개발 및 특화, 이벤트 등 광고성 정보 전달, 접속 빈도 파악 또는 회원의 서비스 이용에 대한 통계
- 기타
시민기자제, 커뮤티니 이용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는 해당 정보를 지체 없이 파기합니다. 단, 다음의 정보에 대해서는 아래의 이유로 명시한 기간 동안 보존합니다.
- 보존 항목 : 이름, 로그인ID, 비밀번호, 비밀번호 질문과 답변, 자택 전화번호, 자택 주소, 휴대전화번호, 이메일, 직업, 회사전화번호, 취미, 법정대리인정보, 신용카드 정보, 은행계좌 정보, 서비스 이용기록, 접속 로그, 쿠키, 접속 IP 정보, 결제기록, 필명, 자기소개
- 보존 근거 : 수사기관의 수사협조요청자료
- 보존 기간 : 5년

그리고 관계법령의 규정에 의하여 보존할 필요가 있는 경우 회사는 아래와 같이 관계법령에서 정한 일정한 기간 동안 회원정보를 보관합니다.
- 보존 항목 : 이름, 로그인ID, 비밀번호, 비밀번호 질문과 답변, 자택 전화번호, 자택 주소, 휴대전화번호, 이메일, 직업, 회사전화번호, 취미, 법정대리인정보, 신용카드 정보, 은행계좌 정보, 서비스 이용기록, 접속 로그, 쿠키, 접속 IP 정보, 결제기록, 필명, 자기소개
- 보존 근거 :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신용정보의 이용 및 보호에 관한 법률
- 보존 기간 : 5년

- 표시/광고에 관한 기록 : 6개월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계약 또는 청약철회 등에 관한 기록 : 5년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대금결제 및 재화 등의 공급에 관한 기록 : 5년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소비자의 불만 또는 분쟁처리에 관한 기록 : 3년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신용정보의 수집/처리 및 이용 등에 관한 기록 : 3년 (신용정보의 이용 및 보호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취급방침에 대한 내용을 모두 확인하였으며 이에 동의합니다.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고작

웃지요

바늘도둑이 소도둑 된다는...

모노레일

단디
외포중야구부, 신바람 야구 돌풍 일으
'그들만의 리그', 거제시 청소대행업
지심도, 장기적 관점으로 섬의 가치
"그동안 수고하셨습니다. 감사합니다"
환자복·간호사복 입은 채 시내 활보
경상남도 경남 거제시 거제중앙로길 1900 | 전화 055-635-8001~2
사업자명칭 : 거제방송 | 등록번호 : 경남 아00043 | 등록일자 : 2007년 12월11일
발행인 : 김녹원 | 대표 : 김동성, 문지영 | 편집인 : 최윤영 | 광고국장 : 이익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성
Copyright 2004 거제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geoj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