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 앞 풍경
우리집 앞 풍경
  • 거제신문
  • 승인 2015.0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동자의 신발이 이렇게 짜증으로 다가올 줄이야…. 냄새를 없애려고 내놓은 것인지 버리려고 내놓은 것인지…. 다같이 사는 공간에 이웃을 배려하는 마음이 필요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