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결연마을에 LOVE 米 전달
삼성 결연마을에 LOVE 米 전달
  • 거제신문
  • 승인 2006.12.28
  • 호수 1
  • 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쌀 7천7백㎏ 사랑의 쌀독 운영처, 거제시청 통해 전달

삼성중공업(사장 김징완)이 LOVE 米 나누기를 통해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삼성중공업 임직원 4천여명이 자매결연을 맺은 둔덕면, 거제면을 비롯한 4곳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모두 7천7백㎏의 쌀을 전달했다. 생산 1팀은 쌀 1천7백50㎏을 둔덕면에, 기술부문은 8백50㎏을 장목면에, 그리고 2천㎏은 거제시자원봉사센터 경로식당에 전달했다.

삼성중공업은 지난 4월 하청면을 시작으로 지역 내 농어촌 마을과 자매결연을 맺고 웰빙공원 조성에도 앞장섰다.

자매결연식과 함께 ‘사랑의 쌀독’을 면사무소에 설치, 어려운 지역주민이 부담없이 쌀을 퍼 갈 수 있도록 했다.

쌀 기증과는 별도로 사랑의 쌀독은 내년까지 쌀이 떨어지지 않도록 삼성중공업 사회봉사단 직원들이 자체모금을 통해 꾸준히 채울 계획이다.

삼성중공업 자원봉사센터 관계자는 “이번 행사가 연말 어려운 이웃들에게 물질적인 도움과 더불어 사랑과 희망을 전하는 행사가 됐으면 한다”면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지역사회와 함께 발전하고자 하는 삼성중공업의 의지가 담겨있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중공업 협력사인 만성전기측도 2천㎏의 쌀을 거제시청을 통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