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증시]전기차 그리고 전력망 지능화(스마트 그리드)
[주간증시]전기차 그리고 전력망 지능화(스마트 그리드)
  • 거제신문
  • 승인 2009.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이투자증권 거제지점 김용근 선임차장

스마트 그리드와 함께 가는 전기자동차

정부는 지난주 스마트그리드의 핵심 솔루션인 전자식 전력량계(스마트 미터) 보급계획을 발표한데 이어 2011년 전기자동차 조기 양산계획을 발표해 관련 산업의 도약을 위한 모멘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지난 7월 한국이 이탈리아에서 열린 G8(선진 8개국) 정상회의에서 스마트그리드 기술 선도국가로 선정돼 세계 기술표준을 이끌 수 있는 유리한 기회를 얻은 가운데 정부는 스마트그리드 구축을 통해 2030년까지 68조원의 내수시장을 형성하고 세계시장의 30%를 점유, 480억 달러 규모의 수출을 달성한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다음달인 11월로 예정된 스마트그리드 로드맵 발표와 제주도 스마트그리드 실증단지 프로젝트 사업자 선정을 앞둔 가운데 가시화된 스마트미터 보급 계획은 국내 스마트그리드 구축 및 실시간 요금제 도입기반 조성을 위한 준비과정으로 해석된다.

특히 국내 스마트그리드는 조기에 양산될 계획인 전기자동차의 충전 인프라 및 전기자도배터리에 저장된 전력을 다시 전력망에 보내는 V2G(Vehicle to Grid) 시스템과 접점을 형성할 수 있다는 점에서 전기차 보급을 위한 전력망 지능화의 역할도 중요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처럼 충전 인프라와 지능형 전력망은 전기차 보급 확대를 위한 주요 기반이 될 수 있다는 점에서 전기차 관련주 뿐만 아니라 스마트그리드 관련주에도 관심이 필요해 보이며, 어닝시즌을 맞아 시장의 실적 민감도가 높아질 수 있는 시기인 만큼 관련주들의 밸류에이션 수준을 고려한 종목별 접근전략이 필요해 보인다.

■국내 전기차 및 스마트그리드 관련 (2010년 EPS 개선이 기대되고 있는 종목을 중심으로)
한국전력, SK에너지, 삼성SDI, 기아차, LS, 엘앤에프, S&T대우, 넥스콘테크, 파워로직스 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